메뉴
메뉴닫기
1차 대화완료

차세대 국민신문고 구축을 위한 국민의견 수렴 (07/10 ~ 07/25)

국민권익위원회 국민권익위원회님의 생각  |   2018/07/09
공감   |  공유   |  댓글

국민권익위원회에서는 국민들이 보다 쉽게 정부에 민원이나 제안을 제출하고, 처리결과를 받아볼 수 있도록 국민신문고 시스템을 구축하여 지난 2005년부터 운영하고 있습니다.


그러나 시스템 개통 이후 13년이 지나가면서 빠르게 진보된 정보통신기술 환경과 이에 따른 이용자들의 높아진 눈높이에 걸맞는 서비스를 제공하는 데에 한계에 부딪히게 되었습니다.


이에 따라, 국민권익위원회에서는 2018년부터 2019년까지 국민신문고 시스템을 전면 개편할 예정입니다.


그동안 국민신문고 홈페이지나 민원, 제안 서비스를 이용하면서 느끼셨던 불편이나 개선이 필요한 점을 말씀해 주시면 최대한 반영하도록 하겠습니다.


※ (의견 수렴 대상) 국민신문고 홈페이지 메뉴체계 개편이나 보완되어야 할 콘텐츠, 민원이나 국민제안의 신청 및 결과 확인 등 시스템 이용에 관한 사항


 보다 나은 국민신문고로 발전할 수 있도록 많은 참여 부탁드립니다!

국민권익위원회에서는 국민들이 보다 쉽게 정부에 민원이나 제안을 제출하고, 처리결과를 받아볼 수 있도록 국민신문고 시스템을 구축하여 지난 2005년부터 운영하고 있습니다.


그러나 시스템 개통 이후 13년이 지나가면서 빠르게 진보된 정보통신기술 환경과 이에 따른 이용자들의 높아진 눈높이에 걸맞는 서비스를 제공하는 데에 한계에 부딪히게 되었습니다.


이에 따라, 국민권익위원회에서는 2018년부터 2019년까지 국민신문고 시스템을 전면 개편할 예정입니다.


그동안 국민신문고 홈페이지나 민원, 제안 서비스를 이용하면서 느끼셨던 불편이나 개선이 필요한 점을 말씀해 주시면 최대한 반영하도록 하겠습니다.


※ (의견 수렴 대상) 국민신문고 홈페이지 메뉴체계 개편이나 보완되어야 할 콘텐츠, 민원이나 국민제안의 신청 및 결과 확인 등 시스템 이용에 관한 사항


 보다 나은 국민신문고로 발전할 수 있도록 많은 참여 부탁드립니다!

현재 입력한 글자수 0/ 전체 입력 가능한 글자수 1000

314 건의 댓글 댓글필터

  • 이름
    최의용 BEST
    댓글옵션
    노동관련 소송비용이 없어 어려운 형편에 처해 있는 사람에게 국가가 지원할 수 있는 국민권익위원회의 활성화를 국가가 더욱 앞장서줄 것을 부탁드립니다.
    예를 들면 공적변호사를 선임하여 서민들의 억울한 사정을 해소할 수 있도록 배려해 주세요.
    단순한 임금체불보다도 사업주의 우월적 횡포로 종사자의 권익을 짓밟아 버리는 지능형 사업주를 대상으로 법적 대응할 수 있도록 선처바랍니다.

    2018-07-24 06:24
  • 이름
    김영수 BEST
    댓글옵션
    억울한 사정이 있어도 변호사를 사서 소송을 하기 버거운 사람들이 많습니다.
    경찰의 영역도 아니고 소비자원의 중재도 애매하게 끝나버린 사건도 재심사하여
    주기를 바랍니다.

    2018-07-23 14:17
  • 키움
    키움 관리자
    댓글옵션
    <'김규영'님의 의견입니다.>
    ----------------------------------------------
    붙임참조

    2018-07-26 08:34
  • 이름
    이재혹
    댓글옵션
    국민신문고에서 민원을 분류하여 전달하는 단순기능을 넘어서 one stop으로 해결하는 서비를 해야 의미가 있습니다. 그렇지 않으면 국민신문고란 이름이 안어울립니다. 국민콜센터(다산콜센터처럼)라고 해야 맞습니다.

    2018-07-25 18:59
  • 이 댓글은 작성자에 의해 삭제되었습니다.
    2018-07-25 17:52
  • 이름
    채태종
    댓글옵션
    블랙박스 영상 용량 확대, 그리고 일주일 이상 된 신고사항 거절되는거 같은데 왜 안되는거죠?
    날짜 시간 안맞으면 거절되고 왜 그러는거죠?

    2018-07-25 17:31
  • 이름
    김시현
    댓글옵션
    올해 2월부터 추가된 국민신문고 동영상 업로드시 동영상 강제 인코딩 방식에 개선이 필요합니다.

    교통법규 위반차량 신고를 위해 풀HD 블랙박스 영상을 업로드하니, 국민신문고에서 해상도를 절반 이하로 줄여 인코딩해버리고,
    담당경찰서에서는 번호판이 확인되지 않아 처리가 불가능하다고 합니다.
    http://comterman.tistory.com/1817

    2018-07-25 17:28
  • 이름
    노정래
    댓글옵션
    국민신문고에 민원을 올리면 돌고 돌아 해당 민원과 관련된 기관/지자체 공무원 담당자에게 이첩됩니다.
    문제는 공무원들이 민원 해결에 그다지 적극적이지도 않고, 실제로 문제가 해결되지도 않는다는 점입니다.
    7일 또는 14일 내에 답변을 해야 하니까 어쩔 수 없이 미리 만들어둔 답변만 앵무새처럼 복사-붙여넣기 하고 있습니다.
    민원인은 실제로 문제가 해결되었는지 알아볼 방법이 없습니다. 복잡하게 정보공개 청구를 하거나 해야 하죠.
    장애인 주차구역 위반, 노선버스 정류장 미정차, 택시 승차거부 등 생활속에서 자잘하게 일어나는 일들이
    매번 담당 공무원의 '조치하겠습니다' 복사-붙여넣기 답변에 의해 무시됩니다.
    '해당 공무원이 일처리를 제대로 하지 않는다'는 민원이 그 당사자에게 이첩되는 상황입니다.
    대체 국민신문고란 이름은 왜 있습니까?
    현재와 같은 민원 처리 프로세스로는 어떻게 개편을 하든 똑같을 뿐입니다. 근본적인 민원 처리 프로세스를 개선해야 합니다.

    2018-07-25 17:27
  • 이름
    김찬수
    댓글옵션
    국민 신문고 !!!

    국민의견수렴 마지막날 입니다
    그동안 내용을 다 읽어 봤는데 ....정말 놀랐습니다
    나뿐만이 아니었구나
    반성 많이 하여야겠습니다
    그동안 수년동안 의 민원을 전수 조사 하여야 할것입니다

    기대하겠습니다..

    2018-07-25 17:10
  • 이름
    이수길
    댓글옵션
    정부기관에과 민원 불만시에 대통령 탄원서를 제출하면 또 다시 민원발생 부처나 국민권익 위원회로 이첩하고 있습니다.
    민원 기관에서 민원이 해결 되지 않아 대통령님께 호소 하는 탄원서를 또 다시 문제 발생 기관이나 국민권익 위원회로 이첩하는 것은 민원인의 기대에 너무나 미흡합니다. 답변 내용을 보면 형식적인 답변이고 오히려 민원인의 실망만 크집니다. 청와대로 보내는 민원은 민원인이 부청와의 민원이 해결되지 않아서 대통령, 청와대로 민원을 제출한다고 봅니다. 청와대에 접수되는 민원은
    청와대내애서 민원해결 기관을 두어 민원 해결에 노력 하여야 할 것입니다. 성의 있는 답변이 요구됩니다.

    2018-07-25 16:58
  • 이름
    최정민
    댓글옵션
    18. 내가 국민신문고에 믿음을 갖지못하고 반신반의 한 결과가 정말 현실로 벌어졌다. -4 !

    정말 너무나도 국민신문고로 인해무더위으, 폭염날씨속에 나의 마음마저 더 덥다.

    현재의 국민신문고 근무자들의 너무나도 안일하고 형편없는 근무태도와 불친절들을 또다시 당하면서

    정말 내가 댓글을 , 댓글들을 작성한 나자신이 부끄럽고 자괴감이 든다.

    그리고 이런일들의 재발, 재생방지를 바라면서

    이런일이 벌어지지 않도록 철저한 주의를 바라면서 이런 일이 발생시 어떻게 하라는 내용문이 함께 기재되어 있어야하는데 너무나도 안일하고 형편없게

    근무하는 현실이 너무나도 마음아프다.

    현재 상황은 2018년 07월 25일 수 오후 1시 35분부터 1시 55분 까지 모두 벌어진 일들이다.

    국민신문고가 더 이상 사람들에게 실망을 주지 않을 때

    진정 이나라는 올바로 살수 있다.

    2018년 07월 25일 (수) 오후 3시 14분에

    최정민 (崔正民 ) 베드로 . 이만 줄인다 .


    2018-07-25 15:15
  • 이름
    최정민
    댓글옵션
    17. 내가 국민신문고에 믿음을 갖지못하고 반신반의 한 결과가 정말 현실로 벌어졌다. -3 !

    여자는 300개가 맞다고 했다. 그리고 13개가 있다고 했다,그런데 1개는 없는 것같이 이야기해서 나는 당황스러웠다.

    그리고 남자가 옆에 있기는 하지만 그런적은 없다고 했다.

    나는 무더의 폭염 날씨에 어떻게 이런일이 일어났는지 ? 그리고 이런 현상은 이번 만이 아니다.

    아무리 착시 라고 하지만 이런일이 있어서는 절데로 안된다.

    내가 국민신문고에 믿음을 갖지못하고 반신반의 한 결과가 정말 현실로 벌어졌다.

    그리고 비공개건은 그냥 영원히 내용을 국민신문고에서 모르는채로 없어진것같아서 나의마음이 상당히 불쾌하다.

    그리고 국민신문고의 차세대 날자가

    1차 대화중

    차세대 국민신문고 구축을 위한 국민의견 수렴 (07/10 ~ 07 이다

    2018-07-25 15:10
  • 이름
    최정민
    댓글옵션
    16. 내가 국민신문고에 믿음을 갖지못하고 반신반의 한 결과가 정말 현실로 벌어졌다. -2 !

    불친절한 가운데에서전화를 다른곳으로 연결해주었다,

    연결된곳의 여자는 아무것도 모르는 사람이었다. 나는 답답했다.

    그리고 다시 다른 곳으로 연결되어 현재의 상황을 문의 하고 이야기 하는 여자의 옆에서 남자의 목소리가 들렸다. 나를 보고 답답하다는 식으로 아유 라고 너무나도

    불만스럽게 짜증을 내는 남자의 목소리가 들렸다,

    분명히 나는들었다.

    내가 이렇게 확정하는데는 지금 나는 너무나도 놀랐고 그리고 지금 상황에 아유 라고 목소리를 내는

    남자의 목소리가 들렸기 때문이다.

    지금 상황에 아유 라고 불쾌한 목소리를 내는 남자의 목소리가 안들렸다면 나는 이런 불편한글을 쓸수도 남자가 있는줄도

    모를수 있었다.

    내가 무슨 조작을하는 사람도 아니고 분명히 어떻게 이런일이 벌어 졌는지 ?

    정말 국민신문고 할 일없는 사람들의 장난에 놀아난것같아서 마음이 괴롭다.


    2018-07-25 15:09
  • 이름
    최정민
    댓글옵션
    15. 내가 국민신문고에 믿음을 갖지못하고 반신반의 한 결과가 정말 현실로 벌어졌다. -1 !

    1차 대화중

    차세대 국민신문고 구축을 위한 국민의견 수렴 (07/10 ~ 07

    나는 2018년 07월 25일 국민신문고 차세대 의견수렴 에 대하여 진정 국민신문고가 제데로 역할을 해주기를 바라면서 댓글을 쓰다보니 점심도 못먹고 그리고 외출

    도 하지못하는채 방안에서 댓글을 작성하고 있다.

    나는 분명 어제 다섯 개에 이어 오늘은 14개 의 댓글을 올렸다.

    13개는 공개 // 1개는 비공유로 그래서 총 300개의 댓글이

    나의 비공개 댓글 1개까지 더해져서 총300건의 댓글이 등록된 것을 확인했다.

    그런데 어떻게 된것인지 ? 눈깜작 할사이에 300에서 286으로 그리고 나의 댓글 14개가 모두 한꺼번에 다 사라졌다.

    물론 나는 내가 작성한 비공개가 어떻게 됐는지 ? 잠깐 손을 댔던가 같다. 인정한다. 잠깐 손을 댔던가 같다

    그렇지만 286 그리고 1개의 댓글이 모두 사라진 것을 보고 나는 상당히 놀랐다.

    그래서 2018년 07월 25일 수 오후 1시 35분에 110번에 전화를 했다.

    그런데 110번의 전화상담사의 응대가 상당히 불친절했다.

    2018-07-25 15:07
  • 이름
    명정욱
    댓글옵션
    국민신문고는 국민이라면 인구의 반 정도는 알고있다고 저는 생각됩니다.
    국민신문고가 제대로 될라면은 건의 하는 부서를 외면하고 다른 부서에서 조사를 하여야 앞으로도 차세대에도 발전이 있지 국민들이 건의 하는 말은 그부서에 몇번씩 건의를 한것이 제대로 안되니까 국민신문고를 뚜둘리지않겠습니까.
    개선해주십시요. (예) 그부서에서안되는데 다시그부서로 내려오면은 되겠습니까) 아직 정신 못차리는 밑 공무원 있습니다.

    2018-07-25 15:04
  • 이름
    염덕선
    댓글옵션
    국민신문고를 이용하여 정부에 제도개선 등을 건의하고 있습니다.
    그런데 대게 답변이 '앞으로 잘 해보겠습니다.' 등 지극히 형식적인 답변을 받는 경우가 많습니다.
    아마도 하위직 공무원이 형식적인 답변을 하지 않은가 생각이 듭니다. 좀 더 고위직 공무원들이 민원에 대한 답변을 책임있게 해 주시기 바랍니다. 그리고 민원처리 기관의 대상을 확대해 주시기 바랍니다. 지금은 대통령실, 경호실 등도 빠져있습니다. 국민의 세금으로 운영되는 모든 공공기관으로 확대해 주시길 바랍니다. 그리고 국민이 주인인 공기업 등도 확대해 주시길 바랍니다.

    2018-07-25 14:27
  • 이 댓글은 비공개 되었습니다.
    2018-07-25 13:31
  • 이름
    최정민
    댓글옵션
    13..대한민국 국민신문고 국민신문고는 너무나도 거칠다-1 .!

    철자와 맞춤법이 틀렸다고 자기들 마음에 들지않는다고 저저분하게

    내용을 나의 민원 내용을 상대방이 알지 못하도록 . 국민신문고 고객 만족도 나의 답변내용을 상대방이 알지 못하도록 지저분하게 짓이겨서 상대방에에 전하도록 하

    는 국민신문고는 대한민국 국민신문고 국민신문고는 너무나도 거칠다

    국민신문고에 민원을 넣을 때 슈퍼마? 같은 가게 이름을 이야기 할때에 슈퍼마켓 이 맞다는 그래서

    틀린 부분 틀린 글자를 아주 지저분하게한다.

    잘못된 부분이라도 그냥 그대로 받아주기를 바란다.

    국민신문고가 너무나도 거칠다는 것은 나의 민원내용을 그리고 고객만족도 처리 내용을 상다방에게 아무렇게나 보내서 나를 우습게 그리고 형편없게 만드는 국민신

    문고는 정말 개탄스럽다.

    정말 인간들로 해서는 안되는 일들을하는 국민신문고는 정말 자각을 하고 다시 태어나야한다.


    2018-07-25 12:46
    수정l

    비공개l

    삭제

    국민신문고에 민원을 넣을 때 슈퍼마?로나는 한적이 없는데 국민신문고 의 헷꽂이 그리고 횡포고 장난입니다.

    정말 너무나도 인간들이 아닙니다. 비단 이번만이 아니고 아주 습관적이고 체계화로 되어있다.

    2018-07-25 13:11
  • 이름
    최정민
    댓글옵션
    12.국민신문고 근무자들은 국민신문고 민원하나 하나에 최선을 다해 민원 상대방에게 전달해주기를 바랍니다. !

    현재 댓글들을 지나가는 그냥 참조 수준으로만 보지를 말고

    좀더 국민신문고 가 지금 , 현재 보다는 좀더 향상되어서 국민들이 국민들이 믿음을 가질수 있도록 도와주기를 바란다.

    국민신문고 근무자들은 민원 하나 하나에 최선을 다해서

    민원당사자들에게 전달해주는 역할도 하지않는 것 같은 서운함과 야속함에 매우 불만입니다.

    민원을일방 종결 처리하는 것보다는 상대방에게 전달만이라도 해주고 그리고

    좀더 민원 해결에 신속 적극 도움을 줄수 있는 국민신문고로 거듭나기를 바랍니다.

    아울러 국민신문고 관계자분들의 건승과 무운과 행복만을 기도 드리면서 이만 줄입니다.

    2018-07-25 13:05
  • 이름
    최정민
    댓글옵션
    11. 국민신문고는 요일을 너무우습게 보는 것 같아서 마음이 아프다. !

    예를 들면 이번 행사같은 것도 7월10일 ~7월 25일까지로 되어있는 것을 날자뒤에 요일이있으면 좋겠다.

    나는 사실 국민신문고에서 하는 행사에 반신반의 했다.

    그레서 막상겁을 내고 회피를 했다.

    그러나 마음속에는 가지고 있었다.

    그리고 나는 나의 교회의 행사날자와 함께 하는줄알았다.

    대한민국 관공서들은 날자를 그리고 요일을 ( 7월 25일 ( 수) ) 같은 경우로 하지 않고 날자만 그냥 달랑해서

    정상적인 소통이 안되고 있다.

    날자 뒤에 요일을 달라주면 좀더 소통하는데 기억하는데 좋다.

    그리고 나는 사람들에게 요일을 생략하더라도 (수 ) 와 같은 방법으로 표기해주기를 강력하게 요청하고 그리고 되도록 혼자 노력을많이 하고 있다.

    국민신문고에서 조차 요일을 “(수)” 같은 요일을 생략하는 것을 보고 마음 이 아프다.

    2018-07-25 13:04
  • 이름
    최정민
    댓글옵션
    10. 국민신문고에는 줄간격이 너무나도 커다 .!

    나의 민원 내용과 상대방의 답변을 볼 때 그리고 내가 다시 재민원으로 조헙하여 다시 올릴때에

    줄간격을 좁히는 일을하느라 불편하다,

    물론 하나의 줄간격도 없이 그냥 너무나도 붙이는 것도 불편하고 쌍방간에 알아보는데 상당히 불편하지만

    줄간격의 공차 ( 허공) 가 너무나도 커다 .

    좀더 줄간격의 공차 ( 허공)을 좁혀주기를 바란다.

    2018-07-25 13:02
  • 이름
    최정민
    댓글옵션
    9. 국민신문고는 자기들의 유휴시간을 만드는데 최선을 다한다. !

    국민신문고가 하는일은 날마다 보수 , 점검을한다고 국민신문고 홈페이지에 올리고 있다.

    그런데 보수 , 점검을 좀더 성실히 해서 날마다 보수 , 점검하는 일의 연속이 안되기를 바란다.

    2018-07-25 13:02

생각의 발자취

작은 생각이 모여 소중한 변화를
만들어낸 과정을 만나보세요!

생각의 탄생

생각의 발전

대화∙투표∙설문을 통해 생각을 숙성시킵니다.

생각의 완성

숙성된 생각을 국민∙정부가 함께 정책에 반영합니다
이 생각은 2018.07.09 시작되어
314명이 참여했습니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