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메뉴닫기
1차 대화중

개인정보보호법

연이♡ 연이♡님의 생각  |   2018/12/06
공감   |  공유   |  댓글

답답한 나머지 처음으로 여기다 글을 씁니다.

전 이번에 엄마가 실종되어 실종신고 하였습니다. 엄마는 지난 일요일인 12월 2일 오후 3시반 이후로 연락이 되지 않고 있습니다.

7월달에도 금전 문제로 한번 이런 적 있었고 그때 부산 송도해수욕장 인근 모텔에서 여러차례 자살시도를 하였고 그때는 자살시도 실패 후 연락이 닿아 데리고 온 적이 있습니다.

우울증으로 인해 이번에도 자살시도를 할 수 있어 급하게 경찰서 가서 실종신고를 하였습니다. 경찰과 함께 마지막으로 휴대폰이 꺼진 위치와 통장 사용한 장소를 알아내어 가보고 그 인근 모텔을 다 뒤졌으나 결국 찾지못하였습니다.

엄마가 사용한 계좌 거래 내역을 확인하려해도 실종상태인 본인이 허락하거나 본인이 와야한다는 말만 연거푸 들었고 통화내역 또한 마찬가지였습니다.

개인정보보호 그거 중요한거 저희도 알고 있습니다.

하지만 사람 목숨이 달려있는데 실종신고를 하였다는 확인증이 있어도 안된다는 말만 들었습니다.

혹시나 이번에도 엄마가 나쁜 생각을 하여 자살을 하고 난 후에 시체로 저희 가족들에게 돌아오면 남아있는 저희 가족은 어찌 살아야하나요...?

개인정보보호법 아주 중요합니다.

하지만 저희처럼 위급하고 중요한 현실에서는 그 법조차 무용지물인 법입니다.

저희처럼 사람 목숨을 논하는 입장에서 법이 이러해서 저러해서 그런 말은 들리지 않습니다. 

그렇다고 법을 어겨가면서 저희 엄마를 찾아달란 말은 못하겠지만 때에 따라선 저희처럼 위급하고 증명할 수 있는 상황에 있어서 가족이 다 동의한다면 가족에게는 개인정보를 허용해야되도 되지 않을까요?

물론 저희한테 공개하지않고 경찰분들한테만이라도요...


주저리주저리 너무 죄송합니다.

저희도 몇일간 이것도 해보고 저것도 해보고 기다려도 보고 돌아다니며 찾아도 다녀봤지만 방법이 너무 없어...어찌해야할지 모르는 마음에 여기에 글이나마 써봅니다. .

답답한 나머지 처음으로 여기다 글을 씁니다.

전 이번에 엄마가 실종되어 실종신고 하였습니다. 엄마는 지난 일요일인 12월 2일 오후 3시반 이후로 연락이 되지 않고 있습니다.

7월달에도 금전 문제로 한번 이런 적 있었고 그때 부산 송도해수욕장 인근 모텔에서 여러차례 자살시도를 하였고 그때는 자살시도 실패 후 연락이 닿아 데리고 온 적이 있습니다.

우울증으로 인해 이번에도 자살시도를 할 수 있어 급하게 경찰서 가서 실종신고를 하였습니다. 경찰과 함께 마지막으로 휴대폰이 꺼진 위치와 통장 사용한 장소를 알아내어 가보고 그 인근 모텔을 다 뒤졌으나 결국 찾지못하였습니다.

엄마가 사용한 계좌 거래 내역을 확인하려해도 실종상태인 본인이 허락하거나 본인이 와야한다는 말만 연거푸 들었고 통화내역 또한 마찬가지였습니다.

개인정보보호 그거 중요한거 저희도 알고 있습니다.

하지만 사람 목숨이 달려있는데 실종신고를 하였다는 확인증이 있어도 안된다는 말만 들었습니다.

혹시나 이번에도 엄마가 나쁜 생각을 하여 자살을 하고 난 후에 시체로 저희 가족들에게 돌아오면 남아있는 저희 가족은 어찌 살아야하나요...?

개인정보보호법 아주 중요합니다.

하지만 저희처럼 위급하고 중요한 현실에서는 그 법조차 무용지물인 법입니다.

저희처럼 사람 목숨을 논하는 입장에서 법이 이러해서 저러해서 그런 말은 들리지 않습니다. 

그렇다고 법을 어겨가면서 저희 엄마를 찾아달란 말은 못하겠지만 때에 따라선 저희처럼 위급하고 증명할 수 있는 상황에 있어서 가족이 다 동의한다면 가족에게는 개인정보를 허용해야되도 되지 않을까요?

물론 저희한테 공개하지않고 경찰분들한테만이라도요...


주저리주저리 너무 죄송합니다.

저희도 몇일간 이것도 해보고 저것도 해보고 기다려도 보고 돌아다니며 찾아도 다녀봤지만 방법이 너무 없어...어찌해야할지 모르는 마음에 여기에 글이나마 써봅니다. .

현재 입력한 글자수 0/ 전체 입력 가능한 글자수 1000

1 건의 댓글 댓글필터

생각의 발자취

작은 생각이 모여 소중한 변화를
만들어낸 과정을 만나보세요!

생각의 탄생

생각의 발전

대화∙투표∙설문을 통해 생각을 숙성시킵니다.

생각의 완성

숙성된 생각을 국민∙정부가 함께 정책에 반영합니다
이 생각은 2018.12.06 시작되어
1명이 참여했습니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