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참여 플랫폼, 국민생각함
메뉴
메뉴닫기
1차 대화중

동전 모으기운동 (≒금모으기 운동)

모에영 모에영님의 생각  |   2019/10/08
공감   |  공유   |  댓글

요즘 현금을 들고다녀도 동전을 들고다니는 사람은 없다고 봐도 되는 수준으로 알고있습니다.
하지만 간혹가다 동전이 생기면 다들 집에 그냥 쌓아두죠. 현금가치가 너무 떨어져서 동전으로 뭘 할 일이 없기 때문에요.
 이런 의미에서 국민들에게 동전을 은행에 예금하게만 하더라도, 한국은행은 동전을 찍어낼 량을 축소할 수 있게 됩니다. 게다가 뉴스에서 단 한번도 동전을 은행에 예금해달라는 운동은 없었던걸로 압니다. 그래서 더 시기적절하다 생각합니다.
 하지만 이 "동전 모으기 운동"의 실질적인 면은 따로 있습니다. 바로 "금 모으기 운동"을 떠올리게해, 국민들이 힘든 상황에 직면해 있구나라는 인식을 줄 수 있습니다.
이런 인식을 활용해서 "금 모으기 운동"을 했었던 때와 같이 "아나바다 운동", "국산품 애용 운동"으로 이어갈 수 있다면, 우리나라는 힘든 시기를 극복할 수 있을 거라고 생각합니다. 즉, 국가가 민생을 이렇게나 생각해주고 있구나라고 국민들이 생각하게 만들 수 있고, 궁극적으로는 지지율 상승까지 노릴 수 있습니다.

요즘 현금을 들고다녀도 동전을 들고다니는 사람은 없다고 봐도 되는 수준으로 알고있습니다.
하지만 간혹가다 동전이 생기면 다들 집에 그냥 쌓아두죠. 현금가치가 너무 떨어져서 동전으로 뭘 할 일이 없기 때문에요.
 이런 의미에서 국민들에게 동전을 은행에 예금하게만 하더라도, 한국은행은 동전을 찍어낼 량을 축소할 수 있게 됩니다. 게다가 뉴스에서 단 한번도 동전을 은행에 예금해달라는 운동은 없었던걸로 압니다. 그래서 더 시기적절하다 생각합니다.
 하지만 이 "동전 모으기 운동"의 실질적인 면은 따로 있습니다. 바로 "금 모으기 운동"을 떠올리게해, 국민들이 힘든 상황에 직면해 있구나라는 인식을 줄 수 있습니다.
이런 인식을 활용해서 "금 모으기 운동"을 했었던 때와 같이 "아나바다 운동", "국산품 애용 운동"으로 이어갈 수 있다면, 우리나라는 힘든 시기를 극복할 수 있을 거라고 생각합니다. 즉, 국가가 민생을 이렇게나 생각해주고 있구나라고 국민들이 생각하게 만들 수 있고, 궁극적으로는 지지율 상승까지 노릴 수 있습니다.

현재 입력한 글자수 0/ 전체 입력 가능한 글자수 1000

3 건의 댓글 댓글필터 댓글검색버튼

생각의 발자취

작은 생각이 모여 소중한 변화를
만들어낸 과정을 만나보세요!

생각의 탄생

생각의 발전

대화∙투표∙설문을 통해 생각을 숙성시킵니다.

생각의 완성

숙성된 생각을 국민∙정부가 함께 정책에 반영합니다
이 생각은 2019.10.08 시작되어
3명이 참여했습니다.
top